중국, Su-35BM 전투기 도입 추진

2012 포스팅 자료실 2012.11.23 16:48

中, Su-35BM 전투기 도입 ?

전투기보다 엔진 기술 도입 목적인 듯

 

 

 

출처 : 자주국방네트워크 / kdn0707@duam.net

 

최근 급속도로 군비를 증강하며 동북아 군비경쟁을 주도하고 있는 중국이 러시아로부터 Su-35 전투기를 도입할 예정이라고 중국 환구망(環球網)이 21일 보도했다.

 

중국 공산당 기관지인 인민일보(人民日報)의 자매지인 환구시보(環球時報)는 자사의 인터넷 매체인 환구망 보도를 통해 중국 정부가 러시아로부터 Su-35BM 전투기 4대를 판매해 줄 것을 요구했으나, 불법 기술 복제 등을 우려한 러시아 정부는 최소 48대 이상이 아니면 판매가 불가능하다는 입장을 고수해 협상이 난항을 겪어 왔다.

 

Su-35BM 전투기는 2015년으로 예정된 PAK-FA T-50 전투기의 본격적인 양산에 앞서 러시아 공군이 보유하고 있는 노후 기체를 대체하는 일종의 과도기적인 전투기로 개발되었으나, 고성능 Irbis-E (N035) 레이더와 최신형 L175M Khibiny-M 전자전 시스템, 대추력의 AL-41 엔진 등을 탑재해 BVR(Beyond Visual Range : 가시거리 밖 교전)은 물론, 근접공중전과 전자전 능력 등이 기존의 플랭커(Flanker)계열에 비해 몇 단계 상승한 4++ 세대 전투기로 불린다.

 

중국은 이미 5세대 전투기인 J-20과 J-31을 개발했고, Su-27SK의 중국판 다운그레이드 버전인 J-11 계열 전투기를 배치해 Su-35가 대량 배치될 가능성은 없기 때문에 이번 계약은 소량의 전투기 구매를 통해 러시아의 AL-41 엔진과 고성능 레이더인 Erbris-E 레이더 기술을 카피하려는 의도로 풀이된다.

 

현재 중국은 J-20 전투기용으로 AL-31 엔진과 이를 카피한 WS-10 엔진을 사용하고 있으나, 이들 엔진으로는 고고도 고속 요격기로 개발된 대형의 J-20에 충분한 기동성을 부여하는 것이 어려워 이보다 추력이 향상된 신형 엔진 기술이 절실한 상황이다. J-20에 이 같은 레이더 및 엔진 기술이 적용될 경우 기존에 알려진 것보다 전반적인 작전 능력이 크게 향상될 것으로 보인다.

 

환구망은 중국과 러시아는 이달 말 러시아 국방장관의 방중 일정에 맞춰 본격적인 도입 협상이 추진되면 2014년 중에는 계약이 체결되어 2015년부터 인도가 시작될 것으로 전망햇다.

 

러시아의 강경 입장에 부딪힌 중국은 기존 주장을 수정, 신축적인 태도를 보였으며 이에 따라 24대선에서 절충이 이뤄진 것으로 알려졌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중국 Mi-171E 수송헬기 55대 구매

2012 포스팅 자료실 2012.09.15 20:45

중국, 러시아 Mi-171E 수송헬기 55대 획득

 

 

 

중국이 러시아 밀사(Mil) 사의 Mi-17 파생형인 Mi-171E 수송헬기 55대를 얻게될 예정이다.

Mi-171E는 수색/정찰 및 수송용으로 전략적인 공수강화를 위해 도입된다.

 

사업 정보에 따르면, 러시아 정부가 7월 중국과 수출협약을 맺은것으로 알려졌다.

 

기체는 러시아 Buryatia 에 위치한 Ulan-Ude 항공 군수공장에서 생산될 예정이다.

 

정보측은 러.중 거래가 확실하며, 중국이 대당 110~130억에 55대를 도입할 예정이며 도합 600억 규모의 사업이라 밝혔다.

 

헬기부대의 전략 강화 노력에도 불구하고, 인민 해방군의 전술 공수 능력은 서방에 비해 뒤쳐지는 추세이다. 헬리콥터의 부족은 2008년 쓰촨성 지진에서 처럼 구조 작전 등에 있어서 치명적인 결점이된다.

 

출처 : flightglobal.com

BlueEdge 항공블로그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버스 기사 살신성인...

2012 포스팅 자료실 2012.06.04 12:09

 

 

중국 버스기사의 살신성인에 애도의 물결이 이어지고 있다.

 

중국 현지 언론들은 지난 5월29일(현지시간) 중국 장쑤성의 한 고속도로를 달리던 버스를 향해 철 조각이 날아와 유리창을 뚫고 운전기사에게 치명상을 입혔다고 보도했다.

날아든 철조각에 치명상을 입은 버스기사는 부상에도 불구하고 침착하게 버스를 안전하게 세운 뒤 비상등에 사이드브레이크까지 채웠다.

특히 이 버스기사는 버스를 세운 뒤 승객들에게 위험하니 함부로 도로 밖으로 나가지 말라고 당부하며 쓰러졌다.

버스에 타고 있던 24명의 승객 모두 무사했지만 사고직후 응급구조대에 의해 병원으로 이송된 버스기사는 안타깝게도 1일 숨을 거뒀다.

한편, 버스기사 살신성인 소식은 누리꾼들의 감동과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버스기사 살신성인을 접한 누리꾼들은 "승객을 먼저 생각한 운전자의 살신성인 감동이다", "버스 기사의 살신성인에 조의를 표한다", "울컥하네요 안타까워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