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바디어, 200번째 챌린저 605 인도

2012 포스팅 자료실 2012.12.05 13:46

봄바디어, 200번째 챌린저 605 인도

챌린저 600 시리즈, 전 세계 850여대 운용 ... 시장점유율 50% 넘어

 

 

 

봄바디어가 최근 200번째 챌린저 605를 인도했다. 챌린저는 봄바디어의 대표적인 비즈니스제트 중 하나로 지난 10월, 캐나다 퀘벡 도발에 위치한 조립시설에서 익명의 고객에게 인도되었다. 이날 스티브 리돌피 봄바디어 회장은 "챌린저 600 시리즈는 비즈니스 항공 부문의 선구자 역할을 했고, 지금은 850대가 넘는 항공기가 운용되고 있어 해당 부문에서는 규모가 가장 크다"면서 "챌린저 605는 이러한 유산을 이어나가며 고객들이 기대하는 품질과 신뢰성, 그리고 편안함을 전달한다"고 강조했다.

 

챌린저 프로그램의 첫 비행은 1978년 11월 8일, 퀘벡 세인트 로렌츠의 캐나데어 시설에서 챌린저 600을 이용해 실시됐고, 챌린저 601과 604가 그 뒤를 이어 개발됐다. 봄바디어측은 "지금까지 34년이라는 세월이 흐르는 동안 지속적인 개발과 혁신을 통해 챌린저 605가 시장 선두주자의 자리를 지킬 수 있었다"고 말했다.

 

한편, 챌린저 605는 이전 모델인 챌린저 604의 품질과 신뢰성을 기반으로 설계되었으며, 비즈니스 제트기 부문의 시장 선두주자 역할을 이어나가고 있다. 특히 챌린저 605는 경유지 없이 12명의 승객과 3명의 승무원을 탑승시키고 뉴욕에서 런던까지 비행할 수 있으며, 오늘날 대형 비즈니스 제트보다 넓은 객실을 보유하고 있다. 현재 전 세계적으로 850대가 넘는 챌린저 600이 운용 중에 있으며, 해당 시장 점유율이 50%가 넘는 챌린저 605 200대 또한 여기에 포함된다.

 

 

 
 
출처 : 월간항공 12월호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